Contents

홈 다음 다음 용담1동 다음 우리동 소개 다음 설촌유래

설촌유래

옛날 삼성혈 서북 해안에 큰내(한내 : 대천, 한천)가 바다에 닿는 곳(용연, 용소, 용이 살았다는 전설이 있음)에 몇몇 가구가 모여사는 한독(대독)이라는 마을이 있었는데 세월이 흐름에 따라 군락이 형성되어 한내 동측에는 동한두기 서측은 서한두기라 불렸으며 점차 가구 및 인구가 늘어나자 동·서 한두기를 통칭할 부락 이름의필요성을 느끼자 용소(용연)를 중심으로 형성되었다는 의미를 살려 용담이라 칭해 오던중 (약 100년전임) 1955년 8월 13일자 법률 제368호에의하여 제주읍이 제주시로 승격되자 동년 12월 13일자로 제주시 25개 리가 40개 동으로 개편됨에 따라 용담리는 병문천 서측과 한천 동측을 용담 1동, 한천과 도두동 다호부락과 용두암을 연결하는 용담 2동, 닥그네(수근동)와 어영부락을 용담 3동으로 구분하게 되었다.

그 후 1962년 1월 1일부터 말단 행정기구의 강화에 따른 조치로 제주시 40개 동을 통합하여 14개 행정동으로 구분케 됨에 따라 법정동인 용담 1.2.3동을 용담동이라는 1개의 행정동으로 관리하다가, 1985년 10월 1일 제주시 조례 1034호로 용담 1.2동으로 분리 개편되어 오늘에 이르고 있다.

용담1동의 유래 연혁

  • 1985. 10. 1 제주시 조례 1034호로 용담 1·2동으로 분동
  • 콘텐츠 관리부서:용담1동
  • 담당자:조혜정
    전화064-728-4593
현재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